모스크바 제1의 고급 민박 - 루스코!
Home Sitemap Contact us
예약하기
Q&A
 
Home > 현지 정보 > 러시아 소식
작성일 : 2015-08-10 01:26
탱크 묘기 겨루는 ‘전쟁 올림픽’
 글쓴이 : 루스코
조회 : 3,406  

탱크 바이애슬론, 항공 다트, 장갑차 마스터…. 러시아가 올해 처음으로 개최한 국제군사경연대회의 종목들이다. 워싱턴포스트(WP)는 8일(현지시간) 러시아가 ‘전쟁 올림픽’이라 할만한 국제군사경연대회를 열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 1일부터 오는 15일까지 시베리아 남서부 노보시비르스크 등 10개 지역에서 열리는 국제군사경연대회는 17개국 2000여 명의 군인들이 참여해 올림픽처럼 실력을 겨루는 게임이다. 훈련 형태로 워게임 시뮬레이션을 하는 경우는 있지만 종목별로 전쟁 올림픽이 열린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대회는 13개 종목에 걸쳐 치러진다. 탱크 바이애슬론의 경우 탱크를 운전하며 제한된 시간에 장애물을 피해 2㎞ 떨어진 곳의 목표물을 포격하는 게임이다. 13개 참여국 중 지난 7일 현재 러시아팀이 1위, 카자흐스탄과 중국팀이 2·3위를 달리고 있다. 항공 다트의 경우 수호이(SU)와 미그(MIG) 등 러시아제 전투기로 1500m 이하의 저고도에서 편대 곡예 비행을 하거나 바다 위 목표물을 공격하는 모의 전투를 벌인다. 러시아팀이 1·2위, 중국팀이 3·4위, 베네수엘라팀이 5위에 올라 있다.

 카스피안 컵·더비 종목은 카스피해에서 함선의 항해 능력과 해상·해저 모의 전투를 펼치는 경기다. 탱크와 조를 이룬 공수부대가 9㎞를 빠른 속도로 정복해 나가는 ‘에어본 플래툰(공수 소대)’ 종목, 정확한 포격을 겨루는 ‘포병 마스터’, 가상의 적기를 방어하는 ‘방공 마스터’ 등의 종목이 진행된다. 육·해·공 전투 종목 외에 상륙전, 경로 확보, 핵·화학전을 비롯해 야전에서 전투식량을 보급하는 ‘전투 요리’도 경쟁한다. 대부분의 종목에서 러시아가 1위를 달리고 있다.

 WP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회원국들이 이번 대회에 참가하지 않은 점을 거론하며 “러시아가 크림반도 장악 후 서방과의 관계가 악화되며 군사력 강화를 모색해 온 것과 같은 맥락에서 열린 이벤트”라고 평가했다. 올해 독일 나치와의 전쟁 승전 70주년 기념식(5월 9일)을 성대하게 치르며 ‘아르마타 탱크’등 차세대 무기를 공개한 것처럼 서방에 대한 무력시위라는 설명이다.

 이번 이벤트는 대중들이 군사력 확장을 부정적으로 인식하지 않도록 하는 동시에 분리주의 움직임을 억누르는 측면도 있다고 WP는 분석했다. 러시아가 내년 애국 테마파크를 개장하고, 모스크바 트베르스카야 거리에 군사용품 관련 상점을 만들며, 군사 방송국 ‘즈베즈다’를 개국한 것도 같은 맥락이다. 러시아제 무기 판매를 위한 홍보 성격도 있다. 북한도 인민군 총참모부 작전부국장 최재식 소장(준장) 등 장성급 대표단을 파견했


 
 

Total 48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상트페테르부르크 록 페스티벌
루스코
2016/06/07 3418
러시아-중국 “北, 추가적 긴장 고조 행위 용납못한다”
루스코
2016/02/09 3012
중·러 고속철 합작회사 설립…모스크바∼카잔 고속철 건설
루스코
2015/12/01 3442
친 푸틴 시위에 나타난 러시아 백곰
루스코
2015/11/06 3864
모스크바 신발업체 매출 최대 40% 감소
루스코
2015/10/30 3260
러 ‘미녀 스파이’ 안나 채프먼 출산…‘아버님이 누구니’
루스코
2015/09/18 3612
이란 "러시아와 수호이 전투기 30대 구매 논의"
루스코
2015/08/31 3286
푸틴, 우크라 사태 위기일발 속 크림서 국무회의 주재
루스코
2015/08/17 3375
대한적십자, '사할린 동포 귀국자 역방문' 사업 실시
루스코
2015/08/10 3745
탱크 묘기 겨루는 ‘전쟁 올림픽’
루스코
2015/08/10 3407
425 울산 中企, 러시아 개척 성과 무역사절단 429만弗 계약
루스코
2014/05/08 327
424 러 철강회사 "EU 제재하면 유럽서 철수" 위협
루스코
2014/04/25 350
423 美 “러시아, 우크라이나 유혈사태 해결 노력 안하면 비싼 대가 …
루스코
2014/04/25 324
422 러시아의 크림 반도 합병이 한반도에 던진 교훈
루스코
2014/04/07 361
421 러시아 명문대교수, 크림병합 비판하다 해고당해
루스코
2014/03/25 361
420 한·러 무비자협정 계기 오늘 러시아 관광객 유치 간담회
루스코
2014/03/25 352
419 반기문, 20·21일 모스크바와 키예프 방문
루스코
2014/03/21 344
418 크림공화국, "러시아 귀속 투표일까지 영공 폐쇄"
루스코
2014/03/13 360
417 케리 오늘 키예프행 "러시아, G8서 퇴출 검토"
루스코
2014/03/04 381
416 문화부 "2017년까지 러시아 관광객 35만명 유치"
루스코
2014/02/28 365
415 러시아 전투기 국경 출격 … 우크라이나 일촉즉발
루스코
2014/02/28 357
414 '올림픽 축제' 러시아, 경제는 암흑 속으로
루스코
2014/02/22 354
413 모스크바는 알겠는데, 소치는 도대체 어디야?
루스코
2014/02/13 456
412 경찰청, 러시아산 대형 헬기 mi-172 도입…경찰특공대 더욱 강해…
루스코
2014/02/13 454
411 헝가리·러시아도 금리인상 대열 합류할까
루스코
2014/02/04 367
 
 
 1  2  3  4  5  6  7  8  9  10    
and or
문서 상단으로
 
 
관리자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