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스크바 제1의 고급 민박 - 루스코!
Home Sitemap Contact us
예약하기
Q&A
 
Home > 현지 정보 > 러시아 소식
작성일 : 2013-05-19 22:06
"푸틴 대통령, 극동 개발에 강한 의지…한·러 정상회담 9월 G20회의 때 추진"
 글쓴이 : 루스코
조회 : 443  
위성락 주러시아 대사(사진)는 19일 “유라시아 파트너십을 강화하기 위해서는 극동지역에 초점을 맞춰 투자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20일부터 서울에서 열리는 재외공관장회의 참석차 귀국한 위 대사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한·러 간 정치 외교 안보 경제 문화에서 기존의 파트너십을 더 강화하고 다양화하는 방향으로 진행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러시아가 추진하고 있는 시베리아 개발에 한국이 참여할 가능성에 대해서는 “아직 초기단계에 있어서 조심스럽다”면서 “러시아는 푸틴 3기에 들어서면서 극동 시베리아 개발을 위해 별개의 부서와 펀드를 만들 정도로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극동지역에서의 농업·어업 협력, 선박건설을 비롯해 에너지·가스 분야에도 협력 가능성이 열려있다”며 “두 나라가 윈윈할 수 있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위 대사는 한·러 정상회담에 대해 “오는 9월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릴 G20 정상회의에 맞춰 박근혜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 간 정상회담을 개최하는 방안을 협의 중”이라고 말했다.

위 대사는 2009년 3월부터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으로 2년6개월여간 6자회담 우리 측 수석대표를 지낸 대표적인 북핵전문 외교관이다. 그는 “러시아는 (비핵화) 대화 재개에 관심을 갖고 있고 여건 조성 차원에서 나름대로 역할을 하고 있다”며 “북한의 도발에 대해서는 러시아 역시 부정적일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이 최근 위협 수위를 높이는 데 대해 “새 지도자의 위상 정립, 내부적 통합 필요성 등 여러 요소가 복합돼 있다는 것이 러시아 내의 평가”라며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러시아 방문은 연내에 실현될 가능성이 작다”고 전망했다.

 
 

Total 48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상트페테르부르크 록 페스티벌
루스코
2016/06/07 3418
러시아-중국 “北, 추가적 긴장 고조 행위 용납못한다”
루스코
2016/02/09 3012
중·러 고속철 합작회사 설립…모스크바∼카잔 고속철 건설
루스코
2015/12/01 3443
친 푸틴 시위에 나타난 러시아 백곰
루스코
2015/11/06 3865
모스크바 신발업체 매출 최대 40% 감소
루스코
2015/10/30 3261
러 ‘미녀 스파이’ 안나 채프먼 출산…‘아버님이 누구니’
루스코
2015/09/18 3613
이란 "러시아와 수호이 전투기 30대 구매 논의"
루스코
2015/08/31 3287
푸틴, 우크라 사태 위기일발 속 크림서 국무회의 주재
루스코
2015/08/17 3376
대한적십자, '사할린 동포 귀국자 역방문' 사업 실시
루스코
2015/08/10 3746
탱크 묘기 겨루는 ‘전쟁 올림픽’
루스코
2015/08/10 3410
350 러시아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 내한 순회공연
루스코
2013/05/23 483
349 한국·러시아 어업협상 타결
루스코
2013/05/19 490
348 "푸틴 대통령, 극동 개발에 강한 의지…한·러 정상회담 9월 G20…
루스코
2013/05/19 444
347 "러시아, 미국에 보스턴 테러 막을 결정적 정보 늑장 전달"
루스코
2013/05/13 466
346 이스라엘 총리, 러시아 푸틴 만나 시리아 사태 논의
루스코
2013/05/13 482
345 러시아 푸틴 3기체제 오늘로 1주년
루스코
2013/05/07 515
344 러시아 가스 판매처로 동북아 부상…관련 프로젝트 추진에 주목
루스코
2013/05/07 525
343 러시아 20대 억만장자들 해외에 2270억 달러 규모 재산 보유
루스코
2013/05/04 625
342 러시아 황제가 선택한 샴페인 루이 로드레
루스코
2013/05/04 581
341 대한항공, 러시아 이르쿠츠크 정기편 운항 재개
루스코
2013/05/04 505
340 러시아, 내달부터 석유 수출세 단계적 폐지 작업 착수
루스코
2013/04/30 539
339 일본-러시아, 외교·국방각료 2+2협의틀 구축"
루스코
2013/04/26 487
338 러시아 정신병원 화재 최소 38명 사망
루스코
2013/04/26 531
337 푸틴 최측근 세친, 타임 선정 세계 유력 100인에 포함
루스코
2013/04/19 549
336 보스턴 테러 용의자, 체첸 접경 러시아 출신 형제
루스코
2013/04/19 485
 
 
 1  2  3  4  5  6  7  8  9  10    
and or
문서 상단으로
 
 
관리자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