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스크바 제1의 고급 민박 - 루스코!
Home Sitemap Contact us
예약하기
Q&A
 
Home > 현지 정보 > 러시아 소식
작성일 : 2010-07-20 21:21
러' 스파이 채프먼 포르노업계서 '러브콜'
 글쓴이 : 루스코
조회 : 2,518  

최근 미국에서 체포.송환된 러시아 스파이 안나 채프먼(28)이 정계에 진출할지 모른다는 보도에 이어 포르노 영화사 등 엔터테인먼트 업계도 이 '미녀 스파이'에 비상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

미국의 대표적인 성인물 제작사인 비비드 엔터테인먼트의 스티븐 허쉬 대표는 19일 자사 웹사이트를 통해 채프먼에게 성인영화 출연을 제의하는 서신을 공개했다.

허쉬 대표는 채프먼의 미국 변호사인 로버트 바움에게 보내는 이 편지에서 "안나는 확실히 지난 몇년간 우리가 본 가장 섹시한 스파이며, 대중매체에서도 가장 선호하는 인물이 됐다"고 밝혔다.

실제로 영국 등 전세계 타블로이드 매체는 스파이 사건 와중에 흘러나온 채프먼의 부분 누드 사진과 애정 행각 등을 집중적으로 보도했다.

그는 이어 "안나는 스파이로서는 그다지 성공적이지 못했지만 우리가 만들 영화에서는 환상적인 여배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비비드 엔터테인먼트 최고의 감독인 B. 스코우를 기꺼이 모스크바로 보내 안나와 함께 일하도록 하고 싶다"고 말했다.

허쉬 대표는 또 이 편지에서 비비드 엔터테인먼트가 파멜라 앤더슨이나 킴 카다시안 등 "고급 유명인사"를 출연시킨 영화들을 제작한 바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채프먼이 자신의 이야기를 출판 또는 영화화 하는 대가로 25만달러를 요구하는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고 뉴욕포스트가 이날 보도했다.

이 신문에 따르면 그는 자신의 이야기를 팔아 수익을 얻을 수 없도록 한 형량협상 조건을 우회하기 위해 지인의 스위스 계좌를 통한 입금을 바라고 있다.

바움 변호사는 이와 관련 뉴스위크와 인터뷰에서 "채프먼은 자신의 이야기말고는 다른 수입원이 없다고 생각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형량협상 조건에도 채프먼이 자신의 이야기를 공개하는 것 자체를 금하는 어떤 규정도 없고 단지 그걸로 돈을 벌 수 없을 뿐"이라며 "채프먼이 이를 어기면 미국 정부는 그 돈을 추적할 것이지만 그가 러시아로 돌아간 이상 조사를 집행하기란 쉽지 않다"고 말했다.

/조신희


 
 

Total 48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상트페테르부르크 록 페스티벌
루스코
2016/06/07 3419
러시아-중국 “北, 추가적 긴장 고조 행위 용납못한다”
루스코
2016/02/09 3013
중·러 고속철 합작회사 설립…모스크바∼카잔 고속철 건설
루스코
2015/12/01 3445
친 푸틴 시위에 나타난 러시아 백곰
루스코
2015/11/06 3868
모스크바 신발업체 매출 최대 40% 감소
루스코
2015/10/30 3263
러 ‘미녀 스파이’ 안나 채프먼 출산…‘아버님이 누구니’
루스코
2015/09/18 3614
이란 "러시아와 수호이 전투기 30대 구매 논의"
루스코
2015/08/31 3288
푸틴, 우크라 사태 위기일발 속 크림서 국무회의 주재
루스코
2015/08/17 3377
대한적십자, '사할린 동포 귀국자 역방문' 사업 실시
루스코
2015/08/10 3748
탱크 묘기 겨루는 ‘전쟁 올림픽’
루스코
2015/08/10 3410
485 친 푸틴 시위에 나타난 러시아 백곰
루스코
2015/11/06 3868
484 대한적십자, '사할린 동포 귀국자 역방문' 사업 실시
루스코
2015/08/10 3748
483 러 ‘미녀 스파이’ 안나 채프먼 출산…‘아버님이 누구니’
루스코
2015/09/18 3614
482 러시아 의장대 사열하는 캐머런 영국 총리
루스코
2011/09/13 3570
481 중·러 고속철 합작회사 설립…모스크바∼카잔 고속철 건설
루스코
2015/12/01 3445
480 상트페테르부르크 록 페스티벌
루스코
2016/06/07 3419
479 탱크 묘기 겨루는 ‘전쟁 올림픽’
루스코
2015/08/10 3410
478 푸틴, 우크라 사태 위기일발 속 크림서 국무회의 주재
루스코
2015/08/17 3377
477 이란 "러시아와 수호이 전투기 30대 구매 논의"
루스코
2015/08/31 3288
476 모스크바 신발업체 매출 최대 40% 감소
루스코
2015/10/30 3263
475 러시아-중국 “北, 추가적 긴장 고조 행위 용납못한다”
루스코
2016/02/09 3013
474 러시아 여성은 돈보다 매너에 약하다(!)
루스코
2008/08/19 2755
473 조성진, 모스크바 쇼팽콩쿠르서 1위
루스코
2008/09/21 2735
472 볼쇼이 발레학교 가보니
루스코
2010/10/10 2721
471 러' 스파이 채프먼 포르노업계서 '러브콜'
루스코
2010/07/20 2519
 
 
 1  2  3  4  5  6  7  8  9  10    
and or
문서 상단으로
 
 
관리자 로그인